HOME > 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국최초 ’국가.지방하천 수문 스마트인프라 구축‘
아산시, 지난해 지방하천 이어 오는 12월 국가하천 수문 인프라 구축 완료
 
온주신문

 

▲     © 온주신문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올해 전국최초로 국가 및 지방 하천 수문 스마트 인프라를 구축해 재해로부터 안전한 도시로 발돋움할 전망이다.

 

시는 올해 국토교통부 시범사업인 국가하천 수문 스마트인프라 구축사업을 완료한다.

 

국가하천 수문의 수동적 운영관리 문제점을 개선하고 하천 재해예방의패러다임을 바꾸는 이번 사업은 총 사업비 35억원이 전액 국비로 투입돼 2019년부터 올해 12월까지 수문 34개소가 완공된다.

 

국가하천 수문 스마트 인프라는 201914개소 완공, 202016개소 6월 착공에 이어 정부3차 추경 확보로 4개소를 추가 착공해 오는 12월에 마무리된다.

 

이에 앞서 시는 2019년 충남최초로 지방하천 수문 스마트 인프라 28개소를 구축 완료한 상태다.

 


기사입력: 2020/07/02 [06:05]  최종편집: ⓒ 온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